2021년 11월 30일
뉴스필드
정책

오세훈 시정, 노동·사회적경제 예산 절반 가까이 삭감 감행 논란

오세훈 시정에서 내년 노동 분야와 사회적경제 분야 예산이 대규모 감액편성돼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지난 11월 1일, 서울시가 제출한 예산안에 따르면 2022년도 노동·공정·상생정책관 소관 세출예산은 2,496억 9백만 원으로, 전년도 최종예산 4,675억 1천 2백만 원 대비 46.6%(2,179억 [...]











전체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