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필드

노동·인권 전문지

이시현 기자|[email protected]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 보건복지부의 ‘간호사 업무 관련 시범사업’에 반발

“꼼수로 간호사를 불법으로, 환자를 위협으로 내몰지 말라!”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는 29일 보건복지부의 ‘간호사 업무 관련 시범사업’에 대해 강한 반발을 표하며 성명을 발표했다. 시범사업 문제점 2장짜리 계획안으로 간호사 업무범위 결정: 환자의 생명과 안전에 직결되는 중요한 문제임에도 불구하고, 겨우 두 장짜리 계획안으로…

민주노총, “간호사의 의사업무 수행 허용은 환자 생명 위협… 공공의료 확충해야”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은 28일 성명을 통해 정부의 ‘간호사 업무 관련 시범사업 계획안’에 대해 강한 우려를 표명하고, 공공의료 중심의 의료 정책 수립을 촉구했다. 민주노총은 “현재 의료 공백은 공공의료와 필수 의료 정책 부재로 발생한 문제”라며 “간호사에게 의사 업무를 수행하게 하는 것은 환자의 건강과 생명을…

윤석열 정부 의대 정원 2000명 확대, 의료 민영화 빌미라는 의혹 제기

윤석열 정부의 의대 정원 2000명 확대 정책은 의료 민영화 및 영리병원 확대, 대형 의료 플랫폼 회사에 유리한 정책이라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의료대란 빌미로 한 재벌 대기업을 위한 의료 민영화 정책을 중단하라는 것이다. 의료 민영화 저지와 무상의료 실현을 위한 운동본부는 최근…

의대 정원 2000명 확대: 증원 배정 작업 본격화, 비수도권 소규모 의대 증원 기대

교육부, 다음 달 4일까지 의대 증원 신청 접수 수요 조사 후 실사 없이 배정, 지역 의료여건 강화 고려 전의교협, 중재 역할 나서… 교수들 정부 정책 비판 목소리 높여 정부가 2025학년도부터 의대 정원을 2000명 늘리기로 한 가운데, 증원된 정원을 각 의대에…

의대 졸업생들, 정부 의대 정원 확대에 반발하며 임용 포기 속출

전국 각지 병원에서 ‘인턴 임용 포기’ 사례 증가 전임의들도 업무 부담 등을 이유로 재계약 고민 환자 시술 중단, 암 환자 수술 연기 등 ‘의료대란’ 심화 우려 대한의사협회 비상대책위원회, 25일 집단행동 방향 결정 위한 투표 진행 의대 교수들도 주말부터 연대 강화…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A, 내달 개통 앞두고 시운전 돌입…안전성 점검 강화

영업시운전 20일간 진행…운행계획·종사자 업무숙달 등 45개 항목 점검 국토부, 비상상황 대비 합동훈련·이용자 참여 안전점검 실시 SRT, 비상근무체제 돌입…안전·영업·차량·시설 등 현안사항 점검 이종국 에스알 대표이사, “안전관리에 솔선수범…국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 다하겠다” 국토교통부는 내달 말 개통을 앞둔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A의 시운전을 23일부터…

남수단 톤즈에 외과와 내과 전문의가 탄생하다: 故 이태석 신부의 두 제자, 한국 전문의 자격시험 합격

두 제자, 이태석 신부의 꿈 이어가 남수단 의료 봉사 나선다 토마스, 외과 선택 이유: “남수단에는 간단한 수술도 못 받아 죽는 사람이 많다” 존, 내과 선택 이유: “내전과 의료 부족으로 고통받는 이들을 위해” 두 제자, “힘든 일 있어도 연연하지 말라”는 이태석…

오징어 어획량 역대 최저치… 기후변화 영향으로 한국 어업지도가 바뀐다

오징어 어획량 36% 급감, 1980년대 이후 최저 지난해 연근해 오징어 어획량이 1978년 이후 역대 최저치를 기록하며 한국 어업지도가 기후변화의 영향으로 큰 변화를 맞이하고 있다. 통계청과 해양수산부가 23일 발표한 ‘2023년 어업생산동향조사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연근해 오징어 어획량은 2만3343톤으로 전년 대비 36.2%…

윤석열 대통령 ‘양심고백’ 영상 확산, 딥페이크 아닌 짜깁기 영상 확인

최근 동영상 플랫폼 틱톡 등을 통해 확산된 ‘윤석열 대통령 양심고백 연설’ 영상은 가짜로 밝혀졌으며, 경찰은 방송통신심의위원회(방심위)에 해당 영상의 삭제 및 차단을 요청했다. 46초 분량의 해당 영상에서 윤 대통령은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저 윤석열, 국민을 괴롭히는 법을 집행해온 사람이다. 무능하고 부패한…

조국 전 법무부 장관 허위 사실 유포 유튜버 징역형 집행유예 확정

조국 전 법무부 장관에 대한 허위 의혹을 유포해 명예를 훼손한 혐의를 받은 유튜버 우종창씨(67)에게 징역형의 집행유예가 확정됐다고 23일 법조계에 알려졌다. 대법원 1부(주심 오경미 대법관)는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를 받은 우씨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한 원심(2심) 판결을 확정했다. 월간조선 기자 출신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