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필드

노동·인권 전문지







손흥민의 멀티골로 역사 기록 아스널과 2-2 무승부로 리그 4위

토트넘의 주장이자 에이스인 손흥민에 대한 찬사가 멈추지 않고 있다.

24일 열린 2023-24시즌 EPL 6라운드 아스널과의 경기에서 토트넘은 2-2 무승부를 거뒀으며 무패 행진을 이어갔다. 패색이 짙던 팀을 구해낸 영웅은 손흥민이었다.

손흥민은 0-1로 뒤지던 상황에서 동점골을 터뜨리고, 1-2로 밀린 상황에서도 결정적인 골을 성공시킴으로써 팀을 구했습니다.

아스널 원정에서 멀티골을 넣은 토트넘 선수로 역사에 이름을 남겼으며, 리그 득점 순위 2위에 올랐으며, 토트넘 통산 150골을 기록하게 되었습니다.

이에 대한 전문가들의 찬사는 계속해서 쏟아지고 있습니다. ‘BBC’ 축구 전문가 가스 크룩스는 “손흥민은 케인이 떠난 이후 리더로서 경기에 힘을 실어주고 있으며, 그 책임감을 즐기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손흥민은 두 번이나 뒤진 상황에서 강철같은 모습을 보여줬다. 그 모습은 이전에 보기 어려웠던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러한 손흥민의 활약으로 토트넘은 케인 없이도 더 강력한 팀으로 거듭나고 있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습니다. 이에 현지 언론들은 캡틴 손흥민 효과와 함께 토트넘이 케인 의존에서 벗어나 더욱 성장하고 있다고 분석하고 있습니다.

영국의 ‘미러’ 역시 아스널전에서 손흥민이 훌륭한 모습을 보여줬다며 “케인이 누구인가?”라고 질문하고 “케인 없는 시즌 초반 토트넘은 훌륭한 모습을 지속하고 있다”고 극찬했습니다. 케인 없이도 토트넘과 손흥민은 빛나고 있으며, 그들의 활약은 팀을 더욱 강력하게 만들고 있습니다.

Visited 1 times, 1 visit(s) today

LEAVE A RESPONSE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