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경영평가항목서 방카·자회사시너지 항목 제외

올해부터 기업은행 경영평가항목에서 방카슈랑스와 자회사시너지가 제외된다.

방카슈랑스란 금융회사들이 자체 개발한 상품에만 의존하지 않고 다른 금융회사가 개발한 상품까지 판매하는 적극적인 판매방식이다.

이번 결정은 방카와 자회사시너지영업 항목을 경영평가지표 개별항목에서 폐지함을 의미하며, 방카 판매 자체를 중단하는 것은 아니다.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기업은행지부는 14일 보도자료를 통해 “방카, 자회사시너지 폐지는 노동조합 정·부위원장 선거 당시 집행부의 주요 공약사항이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기업은행지부에 따르면 기업은행은 지난 국정감사에서 구속성 금융상품 판매 의심거래(꺾기) 최다 은행으로 지적받은 바 있다.

내부적으로는 방카 판매가 전체 의심거래 중 상당수를 차지할 것이라는 비판의 목소리가 높았다.

이번 결정은 고객과 은행 직원 모두가 행복한 ‘동반자금융’ 실천을 위해 노동조합의 요구와 은행장 및 경영진의 용단이 만나 이뤄진 결과다.

기업은행지부는 “세부적인 방안은 향후 경영진 측과 논의 후 결정될 예정이다”며 “노동조합은 앞으로도 기업은행의 금융공공성 강화와 금융소비자보호를 위해 감시자로서 역할을 해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Be the first to comment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