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관련 해외 오류, ‘무엇이 맞는지’ 알려드립니다

새 단장 홈피 다음달 3일 오픈…8기 대한민국 바로알림단도 출범

한국바로알림서비스 홈페이지.

외국에 잘못 알려진 한국 정보를 바로잡아주는 온라인 창구 한국바로알림서비스가 개설 2주년을 맞아 새 단장했다.

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은 한국바로알림서비스 홈페이지(https://www.factsaboutkorea.go.kr)를 전면 개편해 다음달 3일부터 선보인다고 29일 밝혔다.

기존 홈페이지는 해외에서 발견된 오류 신고와 접수에 중점을 두었으나, 새 홈페이지에서는 신고자가 해당 오류와 관련해 정확한 사실이 무엇인지 보다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이를 위해 외교부, 한국학중앙연구원 등 각 기관이 공개하는 정보자료를 직접 또는 연결(링크) 방식으로 제공하며 주제에 따라 각 자료에 핵심어 표시(해시태그)를 붙여 사회관계망서비스(SNS)로 쉽게 공유하도록 했다.

해외문화홍보원은 오류를 발견했을 때 막상 무엇이 맞는지 확실한 근거를 어디에서 찾아야 하는지 모르겠다는 이용자 의견이 많았고, 그러한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개편했다.

해외 언론매체 등에서 한국 관련 오류를 찾아 신고하고 주변에 한국문화를 홍보하는 제8기 대한민국 바로알림단도 최근 발대식을 열고 출범했다.

제8기 바로알림단은 총 6개국(국적 3개국)에 거주하는, 15개 언어를 사용하는 35명으로 구성되며 활동 기간은 올해 2월부터 8월까지 활동한 제7기에 이어 올해 9월부터 내년 2월까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