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의 석탄발전소 금융투자 중단 1인시위 전국적 확산

당진환경단체 KB국민은행 앞서 1인시위… 전남 광주, 충남 천안 등 이어질 듯

11일 당진환경운동연합 소속 활동가가 당진시에 위치한 KB국민은행 앞에서 “KB국민은행, 강릉안인석탄발전소 금융투자, 그만!”의 메세지로 1인시위를 하는 모습. 사진=환경운동연합 제공.

강원도 강릉석탄발전소 건립 사업에 대한 KB국민은행의 금융투자 추진에 대해 환경단체의 반발이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다.

12일 환경운동연합에 따르면 11일 당진환경운동연합은 충청남도 당진시에 위치한 KB국민은행 앞에서 “KB국민은행, 강릉안인석탄발전소 금융투자, 중단하라”는 1인시위를 진행했다.

이 1인시위는 환경운동연합이 진행 중인 ‘KB국민은행, 강릉에코파워 안인석탄발전소 투자 중단 요구 전국 캠페인’의 일환이다.

환경운동연합은 지난 10일 강릉 KB국민은행 앞 기자회견을 시작으로, 13일 경상남도 삼천포 KB국민은행 앞 1인시위, 18일 전남 광주 KB국민은행 앞 1인시위와 충남 천안 KB국민은행 앞 기자회견 등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강릉에코파워 안인석탄발전소는 2,080MW급의 대규모 석탄발전소이며, KB국민은행이 안인석탄발전소 건설을 위해 금융주선을 맡아 약 4조5000억원 규모의 프로젝트파이낸싱(PF)을 추진 중이다.

PF는 은행 등 금융기관이 도로·발전소 등 사회간접자본 등 대규모 자금 유치를 필요로 하는 사업에 자금을 지원하는 금융기법이다.

환경운동연합 관계자는 “안인석탄발전소가 건설돼 가동되면 석탄재와 송전선로, 온배수, 중금속, 배출되는 미세먼지로 환경 피해가 예상된다”고 우려했다.

Be the first to comment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