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당, 다음 달 12일까지 대선 후보 선출

%ed%81%ac%ea%b8%b0%eb%b3%80%ed%99%98_400321060ecf4d4bad2d69df3c60c6f8

노동당은 지난 11일 중앙당 회의실에서 5기 1차 전국위원회를 열고 다음 달 12일까지 19대 대통령 선거 후보를 선출하기로 결정했다고 13일 밝혔다.

노동당은 19대 대통령 선거와 관련해 ▲ 임시당대회에서 대의원 투표로 노동당 후보를 선출하며 ▲ 임시당대회는 2월 14일 18차 대표단회의에서 3월 5일과 12일 중 결정하고 ▲ 임시당대회 일정 확정 후 대통령 후보 선출 공고(2월 16일 예정)를 내기로 했다.

노동당 전국위원회는 이와 같은 내용을 담은 ‘2017년 19대 대통령 선거 기본 계획 승인의 건’을 장시간 토론 끝에 총 64명의 전국위원 중 재석 53명 중 49명이 찬성해서 통과시켰다.

노동당 이갑용 대표는 임시당대회 일정을 3월 5일과 12일 가운데 결정하기로 한 것에 대해 “민중단일후보 등 대선 공동활동 참여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노동당 임시당대회 일정 확정에 대한 부분을 대표단이 전국위원회로부터 위임받았다”며 “노동당은 대통령 후보를 중심으로 박근혜 이후 대안체제 전환을 위한 정치운동을 주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Be the first to comment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